'확 바뀐 실내' 현대차 코나 일렉트릭
'확 바뀐 실내' 현대차 코나 일렉트릭
  • 김훈기 기자
  • 승인 2018.02.28 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차 코나 일렉트릭
현대차 코나 일렉트릭
현대차 코나 일렉트릭
현대차 코나 일렉트릭
현대차 코나 일렉트릭
현대차 코나 일렉트릭
현대차 코나 일렉트릭
현대차 코나 일렉트릭
현대차 코나 일렉트릭
현대차 코나 일렉트릭
현대차 코나 일렉트릭
현대차 코나 일렉트릭
현대차 코나 일렉트릭
현대차 코나 일렉트릭

현대자동차가 올 상반기 국내 출시가 예정된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 코나(KONA)의 전기차 버전 '코나 일렉트릭'의 디자인을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

다음달 제네바모터쇼를 통해 실차가 첫 공개되는 코나 일렉트릭은 64kWh와 39.2kWh 두 가지 버전의 배터리를 탑재하고 최대 출력은 약 204마력을 발휘한다. 64kWh 배터리 탑재 모델의 경우 1회 충전으로 최대 470km의 주행이 가능하며, 충전 시간은 급속 충전 시 54분, 완속은 9시간 40분이 소요된다.

이 밖에 코나 일렉트릭에는 차로 유지보조,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 전방 충돌방지 보조, 운전자 주의경고 등 다양한 첨단사양이 적용된다. 현대차는 지난달 코나 일렉트릭의 예약 판매를 실시하고 올 상반기 실제 판매에 돌입할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