닛산, 국내 출범 10주년 기념 차량 프로모션 및 시승
닛산, 국내 출범 10주년 기념 차량 프로모션 및 시승
  • 강기호 인턴기자
  • 승인 2018.02.08 1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닛산이 국내 출범 10주년을 맞아 닛산 대표 모델에 대한 파격적인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더불어 민족 최대 명절 설을 맞아 연휴 기간동안 닛산 대표 차량들을 여유롭게 체험할 수 있는 장기 시승 이벤트도 함께 진행한다.

지난 2008년 한국에 처음 진출한 닛산은 10년 동안 알티마, 맥시마, 전기차 리프, SUV 패스파인더 등 수준 높고 다양한 차종을 선보이며 소비자들의 사랑을 받아 왔다. 이에 한국닛산은 10주년을 맞아 소비자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담아 파격적인 할인 행사를 진행할 계획이다.

가장 눈에 띄는 것은 작년 한 해, 4500대 이상의 판매고를 올린 베스트셀러 모델 알티마 2.5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한 할인 혜택이다. 2월 한 달 동안, 닛산 파이낸스를 통해 알티마 2.5 모델을 구매한 고객에게 다양한 금리와 선수금을 선택할 수 있는 ‘마음대로 할부’를 제공한다. 

선수금 50%에 12개월 할부를 선택할 경우 월 3만원 대로 알티마 오너가 될 수 있다. 최대 36개월까지 다양한 무이자 할부 혜택도 제공하고 있으며 트림에 따라 최소 230만원부터 최대 280만원까지 주유권을 선택할 수도 있다.

더불어 한국닛산은 명절 연휴 기간 동안 닛산 차량을 직접 체험해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오는 11일까지 닛산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시승 신청을 한 후, 전시장에서 시승까지 완료하면 이벤트에 참가할 수 있다. 추첨을 통해 당첨된 고객 4명은 설 연휴 4박 5일 동안 닛산의 대표 모델을 시승할 수 있게 된다.

시승 대상 차량은 다이내믹 세단 알티마, 최고급 스포츠 세단 맥시마, 7인승 대형 패밀리 SUV 패스파인더, 프리미엄 SUV 무라노 등 총 4종이다. 한국닛산은 원활한 시승을 위해 귀성길 유류비로 약 10만 원 상당의 주유권도 함께 지원할 예정이다.

설 연휴를 맞아 닛산의 공식 전시장을 방문하는 고객들에게도 풍성한 혜택을 제공한다. 2월 15일부터 18일까지 총 4일 간, 닛산 전시장을 방문해 시승을 완료한 고객 중 선착순 200 명에게 1만 원 상당의 스타벅스 기프트 카드를 증정한다.

한국닛산 허성중 대표는 “명절 연휴 동안 닛산의 대표 차량을 더욱 여유롭고 알차게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고자 시승 행사를 마련했다”며 “향후에도 닛산 차량의 우수성과 브랜드 가치를 더 많은 고객에게 알릴 수 있도록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