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합현실 체험, ‘아우디 MR 익스피리언스’ 개최
혼합현실 체험, ‘아우디 MR 익스피리언스’ 개최
  • 강기호 인턴기자
  • 승인 2018.01.16 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우디 코리아가 13일부터 21일까지 서울 광화문 동아미디어센터 앞 광장에서 혼합현실을 체험할 수 있는 ‘아우디 MR 익스피리언스’를 개최한다.

‘아우디 MR 익스피리언스’는 아우디 브랜드 캠페인인 ‘Progress never stops’의 일환으로, 관객들은 부스에 설치된 위, 아래, 좌, 우, 바닥까지 총 5개의 스크린을 통해 총 3개의 혼합현실 (증강현실 AR과 가상현실 VR을 결합한 기술) 공간을 직접 체험하게 된다.

첫 번째 공간인 도심에서 관객들은 ‘아우디 RS 7 파일럿 드라이빙 컨셉트카’를 직접 탑승한 듯한 경험을 통해 도심을 질주하며 아우디만의 독보적인 자율 주행 시스템인 파일럿 드라이빙과 매트릭스 LED 헤드라이트, 버추얼 콕핏 등의 기능을 온몸으로 체험할 수 있다.

두 번째 공간은 스키점프대로, 보조 장치 없이 아우디 차량으로 스키점프대를 거슬러 올라가는데 성공해 아우디 상시사륜구동 콰트로 기술의 우수함을 전 세계에 입증했던 80년대 아우디의 대표적인 TV 광고의 한 장면 속으로 이동하게 된다.

'아우디 RS 7 파일럿 드라이빙 컨셉트카’와 함께 스키 점프를 하며 도착하게 되는 세 번째 공간인 달에서 관객들은 아우디의 초소형 달 탐사 작업차인 ‘아우디 루나 콰트로’를 만나게 된다. 

‘아우디 루나 콰트로’는 아우디와 엔지니어링 그룹 '파트 타임 사이언티스트'의 협력으로 개발된 무인 달 탐사 로봇이다. ‘아우디 루나 콰트로’는 구글에서 개최하는 달 탐사 로봇 경연 대회 ‘구글 루나 엑스 프라이즈’에 참여하고 있으며, 경량화 기술과 콰트로 드라이브, e-트론 엔진이 적용되어 거친 달 표면에서도 안정적이고 강력한 주행 능력을 선보일 수 있다. 

또한, SF 블록버스터 영화 ‘에일리언: 커버넌트'에도 등장하며 팬들에게 친숙한 ‘아우디 루나 콰트로’는 다가오는 2019년에 실제로 달 착륙을 목표로 하고 있다. 관객들이 달에서 실제 달 탐사 중인 ‘아우디 루나 콰트로’와 조우하면서 영상은 마무리 된다.

한편, 아우디 코리아는 ‘아우디 MR 익스피리언스’를 체험한 관람객에게 아우디 한정판 이모티콘을 제공하며 부스에서 인증샷을 찍어 개인 SNS 채널에 게시하면 추첨을 통해 ‘모바일 커피쿠폰’을 증정하는 인증샷 이벤트 등 다양한 고객 이벤트를 진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