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페가스 출시, 생애 첫 차 겨냥한 중국형 신차
기아차 페가스 출시, 생애 첫 차 겨냥한 중국형 신차
  • 김흥식 기자
  • 승인 2017.09.27 0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아자동차가 중국 전략형 신차 ‘페가스’를 26일 출시했다. 페가스는 경제성과 실용성을 중시하는 생애 첫 차 구매층을 겨냥한 소형(C1급) 모델이다. 

올해 4월 열린 상해 모터쇼에서 첫 선을 보인 ‘페가스’는 개발 단계부터 중국 현지 고객들의 요구를 철저하게 반영했다. 

페가스는 인포테인먼트를 중시하는 2~30대를 고려한 7인치 터치 스크린과 바이두(百度) ‘카라이프’ & 애플 ‘카플레이’ 등 스마트폰 커넥티비티 서비스를 적용했다.

이와 함께 리어 디스크 브레이크, 후방경보장치(BWS), 이모빌라이저 등을 주력 트림에 기본적용하고 차체자세제어장치(ESC), 경사로밀림방지장치(HAC), 후방주차카메라 등을 적용해 안전성을 확보했다. 구동계는 카파 1.4 MPI 단일 엔진에 5속 MT 및 4속 AT 변속기로 구성했다.

둥펑위에다기아 판매본부장 윤기봉 전무는 “이번에 출시되는 페가스는 둥펑위에다기아의 우수한 DNA를 기반으로 젊은 스타일의 외관 디자인에 첨단 기술 사양을 적용해 경제성, 실용성 및 안전성을 겸비한 차량”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