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러시아에서 車 포럼 신규진입상 수상
현대차, 러시아에서 車 포럼 신규진입상 수상
  • 김흥식 기자
  • 승인 2012.03.25 1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차는 최근 모스크바에서 개최된 ‘제 15회 러시아 자동차 포럼’에서 러시아 생산법인(이하 HMMR) 7개 협력사가 ‘신규진입상(Best Market Newcomer)’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러시아에서 가장 높은 권위의 자동차 국제 포럼인 ‘러시아 자동차 포럼’은 러시아 및 동구지역 국가 포럼 및 컨퍼런스 전문 개최기관인 아담스미스사가 주최하며 2006년부터는 자동차 시장에 기여한 업체 및 인물 등을 선정해 시상하고 있다.

신규진입상을 수상한 HMMR 협력사 부품단지는 성우하이텍, 세종공업, 신영, 동희산업, 두원공조, NVH코리아, 대원산업 등 7개 동반진출 협력사로 구성돼 있다.

HMMR은 이들 협력사들이 공장 인근에 부품단지를 조성할 때 공장 인허가 및 투자 경험 노하우를 공유하기 위한 컨설팅을 진행했으며 특혜관세 취득 협상 및 설비 통관 지원, 협력사 직원들에게 용접 및 보전 등의 교육을 실시하는 등 시장 정착을 도왔다.

또한 HMMR이 완공되고 처음 생산을 시작한 현대차의 러시아 전략모델 ‘쏠라리스(Solaris)’의 폭발적인 인기도 이들 협력업체의 성장에 일조하고 있다.

‘쏠라리스’는 올해 1~2월 러시아 시장에 총 1만6480대가 판매돼 작년 같은 기간 3406대에 비해 무려 384%의 판매증가를 기록했다. 이에 따라 이들 7개 협력사들의 매출은 작년 약 3800억 원에서 올해 최소 50% 이상 성장할 것으로 기대된다.

‘HMMR 협력사 부품단지’의 대표로 상을 수상한 성우하이텍의 배정수 이사는 “이번에 받은 신규진입상에 만족하지 않고 다른 협력사들과 힘을 합쳐 러시아 최고의 부품업체가 되고 싶다”고 소감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