쉐보레 레이싱팀,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2라운드 우승
쉐보레 레이싱팀,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2라운드 우승
  • 강기호 인턴기자
  • 승인 2017.05.15 0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쉐보레 레이싱팀이 14일, 전라남도 영암 코리아 인터내셔널 서킷에서 열린 ‘2017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2라운드 ASA GT클래스에서 우승하며 지난 해 놓친 시즌 종합 우승 타이틀의 탈환 의지를 불태웠다.

쉐보레 레이싱팀의 이재우 감독 겸 선수는 ASA GT 클래스에 올 뉴 크루즈를 바탕으로 새롭게 제작한 신형 레이스카로 출전, ‘폴 투 피니시’로 경기를 마치며 시즌 첫 우승을 거뒀다. 함께 출전한 팀의 안재모 선수는 안정적인 경기력으로 함께 트랙을 주도하며 3위를 기록, 쉐보레 레이싱팀의 두 선수가 나란히 시상식 포디움에 올랐다.

이재우 감독 겸 선수는 “올 뉴 크루즈의 가볍지만 견고한 차대를 그대로 이어 받은 새 레이스카의 탄탄한 기본기 덕분에 예선부터 결승선을 밟을 때까지 단 한 번도 리드를 빼앗기지 않았다”며, “이번 우승을 시작으로 시즌 종합 우승을 위해 쉐보레 레이싱팀 모두가 혼연일체가 되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2007년 팀 창단 이 후 통산 7회 종합우승의 화려한 수상 경력을 바탕으로 국내 모터스포츠의 명문으로 평가 받고 있는 쉐보레 레이싱팀은 탁월한 경기운영과 탄탄한 팀워크를 바탕으로 매 경기마다 짜릿한 승부를 펼치며 국내 모터스포츠 저변확대에 기여하고 있다.  

특히, 이번 시즌부터는 새로 출시된 올 뉴 크루즈의 차체에 360마력에 이르는 1.8ℓ 가솔린 터보 엔진과 6단 시퀀셜 변속기를 적용한 신형 레이스카를 새로운 바디 스타일과 데칼 디자인으로 꾸미고 투입, 경쟁사 상위 차급의 레이스카들과 본격 경쟁하며 통산 8회 종합우승을 노리고 있다.

2017 슈퍼레이스 3라운드 경기는 오는 6월 18일, 경기도 용인 에버랜드 스피드웨이 서킷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