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시스, 2017년 상하이모터쇼 통해 중국 공략 모색
캠시스, 2017년 상하이모터쇼 통해 중국 공략 모색
  • 강기호 인턴기자
  • 승인 2017.04.14 13: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캠시스가 ‘2017 서울모터쇼’에 이어 오는 19일부터 28일까지 중국 상하이에서 열리는 ‘2017 상하이 모터쇼’에 참가해, 미래자동차 시장 공략에 나선다.

올해로 17회를 맞이하는 ‘상하이 모터쇼’는 2년마다 개최되는 행사로 ‘베이징 모터쇼’와 함께 중국의 양대 모터쇼로 잘 알려져 있다. 세계 최대 시장인 중국 내 점유율을 확보하기 위한 완성차 업체들의 참가율이 높은 전시회다. 특히, 올해에는 전시면적을 넓혀 최대규모로 개최된다.

캠시스는 이번 전시회에서 고객사 맞춤형으로 개발 가능한 차량용 후방 카메라부터 카메라기반 첨단운전자지원시스템(ADAS), 차량 인포테인먼트(IVI)등 스마트카 솔루션과 관련된 제품을 다수 전시할 예정이다.

또한, 중국 내 온주 환구그룹 등 타이어 자동차 부품업체와 주요 완성차 업체들과의 전시회 현장미팅을 다수 계획해 ‘2017 서울모터쇼’에서 선보인 초소형 전기자동차와 스마트카 솔루션과 관련된 비즈니스를 협의하며 중국 시장에서의 판로확대 기회를 모색할 예정이다.

캠시스 박영태 대표이사는 “중국 최대 규모로 열리는 ‘2017 상하이 모터쇼’에서 사드 등으로 불확실한 중국 현지 분위기 파악 및 관람객 반응 등을 토대로 R&D 계획 및 마케팅 방향 등의 사업전략을 세밀하게 다듬을 방침”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