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가는 QM6 첫 선적, 올해 목표 4만대 시동
유럽가는 QM6 첫 선적, 올해 목표 4만대 시동
  • 강기호 인턴기자
  • 승인 2017.03.27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 SUV QM6의 유럽 수출이 시작됐다.르노삼성차는 지난 26일, 마산가포신항에서 유럽행 QM6 1739대를 선적했다. 유럽으로 간 QM6는 오스트리아, 독일, 이탈리아 등 유럽 12개국에서 판매될 예정이며 영국 등 북유럽까지 확대하여 올 연말까지 약 3만대가 수출된다. 

르노삼성차는 작년부터 시작된 남미, 중동, 호주 지역을 포함하면 올해 80여개국에 약 4만대 수출이 이뤄질 것으로 예상한다. 이로써 르노삼성차는 지난 2014년 닛산 로그의 북미 수출과 함께 유럽 수출이 시작되면서 생산 품질과 기술,그리고 효율성 측면에서 그룹 내 최고 수준의 자리를 입증했다.

김태준 르노삼성차 전사물류담당 상무는 “우리 주도하에 개발된 QM6가 세계 최대 자동차 시장인 유럽에 대규모로 수출한다는 것은 품질을 인정 받았다는 것이기에 큰 의의가 있다”며 “이미 국내에서 상픔성을 인정받은QM6는 뛰어난 성능과 품질을 바탕으로 글로벌 SUV로서 유럽에서도 큰 인기를 얻을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QM6는 르노삼성자동차 연구진이 개발하고 프랑스 르노디자인과 한국의 르노디자인아시아가 함께 디자인을 맡아 르노-닛산 얼라이언스의 최신 기술과 노하우가 집약된 글로벌 프로젝트의 산물이다. 중국시장을 제외한 전세계 수출 차량은 모두 르노삼성차 부산공장에서 생산되며, 세계시장에서는 꼴레오스(Koleos)라는 이름으로 판매된다.

유럽에서는 지난해 파리모터쇼를 통해 처음 공개됐으며 국내에서는 지난 9 월 공식 판매를 시작했다. 다양한 고급사양 및 감성품질로 사전 예약 하루 만에 2000대 계약을 돌파하는 등 큰 관심을 모은 QM6는 지난달까지 월 평균 3000대 이상 판매를 꾸준히 유지하며 총 1만9078대가 판매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