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보코리아, 덤프트럭 2종 302대 리콜
볼보코리아, 덤프트럭 2종 302대 리콜
  • 강기호 인턴기자
  • 승인 2016.12.13 09: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토교통부가 볼보그룹코리아트럭이 결함이 있는 덤프트럭을 13일부터 전량 회수될 때까지(최소 1년 6개월) 자발적으로 리콜한다고 전했다. 

볼보그룹코리아트럭에서 제작·판매한 덤프트럭 두 가지 모델의 경우 승차공간 내 실내등 램프가 먼지 및 습기에 의해 미세한 전류누전 결함으로 인해 과열되거나 화재가 발생할 가능성이 있어 안전운행에 지장을 줄 가능성이 발견됐다.

리콜 대상은 지난 2013년 12월 20일부터 올해 9월 8일까지 제작·판매한 덤프트럭 FH덤프 FH84TR3HA, H8TSDC5411 모델 302대다. 해당 덤프트럭 소유자는 13일부터 볼보그룹코리아트럭 공식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수리를 받을 수 있다. 

국토교통부는 볼보그룹코리아트럭의 제작결함 리콜 진행 사항을 수시로 확인해 해당 덤프트럭이 모두 수리되도록 할 예정이며, 볼보그룹코리아트럭에서는 덤프트럭 소유자에게 리콜 관련 결함현상 및 주의사항 등을 포함한 고객안내문을 발송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