英 자동차산업청, 부품 시장 진출 설명회 개최
英 자동차산업청, 부품 시장 진출 설명회 개최
  • 하시형 인턴기자
  • 승인 2016.10.20 0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국자동차산업청(청장 로렌스 데이비스)이 19일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 전시장에서 영국 자동차부품 시장 진출 전략 방안에 대한 설명회를 개최했다.

10월 19일부터 21일까지 킨텍스에서 진행되는 ‘2016 한국자동차산업전(KOAASHOW)’에 맞춰 열린 이번 설명회는 킨텍스와 자동차부품 전문 마케팅 회사인 ㈜디엠지티티가 공동 기획했다. 현대자동차 그룹 주요 계열사를 비롯한 50여 개의 국내 중견·중소 자동차부품 관련 기업들이 참석했다. 해당 기업들은 영국 및 유럽 자동차 시장에 대한 뜨거운 관심을 보였다.

이번 설명회는 영국 자동차 산업의 미래 가치와 한국과 영국 간 자동차 산업 네트워크를 구축하기 위한 전략산업의 일환으로 개최됐다. 그에 따라 브렉시트로 인한 유럽 자동차 산업 패러다임의 변화 등 세계 자동차 산업의 전반적인 상황에 관한 다양한 정보들이 제공됐다.

 

영국자동차산업청의 국내 방문은 작년에 이어 올해가 두 번째다. 영국자동차산업청은 설명회에 참석한 기업들을 대상으로 국내에 아직 잘 알려지지 않은 영국 자동차부품 시장에 대한 정보를 제공했다.

설명회의 연설을 맡은 영국자동차산업청 로렌스 데이비스 청장은 “현재 영국은 유럽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자동차 생산국이다”라며 “이 기세대로라면 영국은 향후 5년 안에 세계 자동차 시장의 새로운 부품 수요국가로 자리매김 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이어 로렌스 데이비스 청장은 “이번 설명회는 한국의 자동차 시장을 더욱 깊이 있게 이해할 수 있는 좋은 기회였다”며 “향후 영국 내에 있는 완성차들의 부품 공급과 관련해 한국의 대기업뿐만 아니라 중견·중소기업과 협력하기 위한 기틀을 마련할 수 있어서 기쁘게 생각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