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츠ㆍ볼보ㆍ토요타 등 15개 차종 8851대 리콜
벤츠ㆍ볼보ㆍ토요타 등 15개 차종 8851대 리콜
  • 강기호 인턴기자
  • 승인 2016.10.19 09: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메르세데스 벤츠와 볼보, 토요타 등 6개 업체 15개 차종의 리콜이 실시된다. 국토교통부는 19일, 메르세데스 벤츠 S350d 등 4개 모델에서 변속기 배선 설치 불량으로 기어 변속이 제대로 되지 않을 가능성이 발견돼 리콜을 한다고 밝혔다.

리콜 대상은 2015년 11월 27일부터 올해 4월 11일까지 제작된 1119대다. 볼보 XC90 등 2개 모델은 에어컨 배수 호스 장착 불량으로 전자장치에 수분이 침투해 안전운행에 지장을 줄 수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리콜 대상은 올해 4월21일부터 9월6일까지 제작된 862대다.

토요타 프리우스는 동승자석 전방 에어백이 비 정상적으로 전개 될 가능성이 있어 리콜한다. 리콜 대상은 올해 1월7일부터 3월15일까지 제작된 60대다.

마세라티 기블리 350 등 2개 모델은 앞바퀴 허브 베어링의 재질이 불량해 파손 될 가능성이 큰 것을 나타났다. 허브 베어링이 파손되면 주행 중 소음과 진동이 발생하고 차체 균형을 잃을 수 있다. 리콜 대상은 지난 해 3월27일부터 4월27일까지 제작된 350대다.

벤츠 트럭 아록스 등 2개 모델은 공기식 제동장치의 결함으로 리콜한다. 대상 차량은 올해 6월13일부터 8월9일까지 제작된 아록스 26대, 악트로스 126대다.

이 밖에도 2013년 4월3일부터 지난 해 9월29일까지 제작된 혼다 이륜차 포르자(FORZA) 등 4개 모델은 연료펌프 작동 이상으로 시동이 걸리지 않거나 주행 중 엔진이 멈추는 결함으로 리콜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