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수아 프로보 대표이사, 부산 명예시민 위촉
프랑수아 프로보 대표이사, 부산 명예시민 위촉
  • 박진솔 기자
  • 승인 2016.03.30 13: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르노삼성차가 30일, 3월 말일까지 4년 7개월여 동안의 대표이사 임기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하고 르노 차이나 총괄 및 동펑르노자동차 사장으로 이한하는 프랑수아 프로보 대표이사가 명예시민증을 받고 부산시 명예시민에 위촉됐다고 밝혔다.

3월 30일 부산 롯데호텔에서 개최된 명예시민증 수여식에서 부산광역시 서병수 시장은 르노삼성차 대표이사로서, 부산 지역 경제 및 자동차 산업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높이 평가해 프랑수아 프로보 대표이사에게 명예시민증을 수여했다.

프랑수아 프로보 대표는 지난 2011년 9월 취임해, 당시 글로벌 금융위기로 경영난에 처해 있던 르노삼성차의 리바이벌 플랜을 성공적으로 수행함과 동시에 부산 지역 경제 발전에 크게 기여했다. 그는 당초 계획보다 1년 앞선 2013년 영업이익을 흑자로 전환시키며 단기간에 경영회복을 이끌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