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전기차엑스포, 전기차 시승 및 부대행사 개최
국제전기차엑스포, 전기차 시승 및 부대행사 개최
  • 박진솔 기자
  • 승인 2016.03.11 12: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특별자치도와 국제전기자동차엑스포 조직위원회가 3월 18일부터 24일까지 열리는 제3회 국제전기자동차엑스포 기간을 전후해 도민들의 전기차에 대한 인식 개선과 관심을 고취시키기 위해 다채로운 부대행사를 개최한다.

국제화, 표준화, 대중화의 원년을 선언한 제3회 국제전기자동차엑스포는 보다 친근하게 전기차를 느끼고 실제 구매 의사를 가진 소비자들의 구매 계획을 돕기 위해 전기차에 대해 시승회를 개최한다.시승회에 차종은 2016년도 보급차종 5종인 르노 삼성 SM3, 현대차 아이오닉, 기아차 쏘울, BMW i3, 닛산 리프에서 각 4대씩 총 20대가 시승차량으로 제공된다.

전기차에 이어서 TGM, 중국의 BYD사와 FDG사의 전기버스 각 1대씩 전기버스를 셔틀버스로 운행하고 이번 엑스포에는 전기화물차인 파워프라자의 전기트럭 라보피스 2대도 최초로 시승회에 참여한다.

시승회는 3월 18일부터 24일까지 오전 10시에서 오후 5시까지 진행되며, 시승구간은 제주국제컨벤션센터 1층 야외 이어도 프라자에서 출발해 중문색달해수욕장 야영장까지 약 4Km의 왕복 구간을 운행하게 된다.

전기버스는 같은 기간에 제주국제컨벤션센터와 중문관광단지 내 롯데 호텔을 오가는 코스로 셔틀 버스 형식으로 운행되며 매시간 정각과 20분에 출발하게 되며, 제주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도 만도사의 전기자전거 6대에 대해 시승행사를 추진한다.

한국콘텐츠학회와 제3회 국제전기자동차엑스포 조직위원회가 공동주관해 ‘EV, 미래를 디자인하다!’라는 주제로 열린 제1회 국제전기차컨셉디자인공모전은 일반인 120점, 전문가 30점 등 총 150점이 출품됐다. 3월 17일 1차 심사를 통과한 작품에 한해 3월 22일까지 엑스포 참관객들의 현장투표를 받아 3월 24일 폐막식에서 최종 발표를 진행한다.

‘미래의 전기차, 세상은 어떤 모습일까?’라는 주제로 2016년 1월 4일부터 3월 4일까지 접수된 ‘제1회 전국청소년 ’전기차 세상‘ 그림 공모전’은 전국에서 총 1287점의 작품이 응모됐으며, 지난 3월 8일 심사를 통해 총 52점의 작품의 수상의 영예를 안았고 수상작은 3월 18일부터 24일까지 엑스포 행사장에 전시된다.

이와 함께 어린이 미니 전기차 체험, 어린이 전기자동차 완구 조립, 어린이 EV 사생대회가 개최되며, 관람객들을 대상으로 전기차에 대한 궁금증을 재미있게 풀어나가는 ‘EV 퀴즈 쇼’도 진행되는 등 전기차 체험과 더불어 환경의 소중함을 느낄 수 있는 기회의 장을 만들어 나갈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