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타이어, 박삼구 회장과 신년 산행 ‘창업초심’ 다져
금호타이어, 박삼구 회장과 신년 산행 ‘창업초심’ 다져
  • 박진솔 기자
  • 승인 2016.01.11 09: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호타이어 임직원들은 10일, 충청남도 공주시에 위치한 계룡산에 올라 박삼구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과 함께 새해 의지를 다졌다.

이날 산행에는 박삼구 회장 및 김창규 금호타이어 사장을 비롯해 금호타이어 본사, 연구소, 공장 임직원 등이 참여했다. 박삼구 회장은 산행 이틀 전인 8일에 열렸던 ‘금호아시아나그룹 상반기 임원 전략경영세미나’ 에서 “금호타이어를 세계적인 회사로 키우겠다” 고 말한 바 있다.

금호타이어는 올해 초 미국의 조지아 공장 준공을 앞두고 있으며, 이를 기반으로 세계 최대 타이어 시장인 북미시장 공략에 한층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또한, 일본 요코하마고무와의 기술 제휴 및 공동 연구개발 등을 통해 미래 경쟁력을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금호타이어는 이날 산행에서 박삼구 회장과 함께 “올해 그룹의 경영방침인 ‘창업초심’으로 돌아가 무엇보다 품질을 최우선 하는 금호타이어로서 시장의 확고한 믿음을 얻겠다” 는 각오를 다졌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