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차, 냉난장 절약비로 빈곤층 지원
르노삼성차, 냉난장 절약비로 빈곤층 지원
  • 박진솔 기자
  • 승인 2015.12.24 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르노삼성차가 부산공장에서 절약한 에너지 비용 2000만 원을 서울에너지시민복지기금을 통해 에너지 빈곤층에 기부했다고 24일 밝혔다. 지난 23일, 서울시청에서 진행된 기부금 전달식에는 르노삼성차 오직렬 부사장, 서울시 사회복지협의회 유종국 부회장 등이 참석했다.

르노삼성차는 부산공장에 비치된 개별 냉/난방기를 원격 제어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개선해 올 봄과 가을 실내 적정온도를 유지함으로써 약 2000만 원 가량의 에너지를 절약했다. 이 에너지 절감액을 소득의 10% 이상을 난방비 등 에너지 사용료로 사용하는 에너지 빈곤층과 나누게 되며 단열 시공, 출입문 보수, 고효율보일러 교체 등에 쓰일 예정이다.

에너지 빈곤층을 지원하기 위해 서울 시민 주도로 설립된 ‘서울에너지복지기금’은 올해 1월부터 조성됐으며 서울시 사회복지협의회가 기금운영 간사단체로서 기금운영관련 제반 업무를 담당하고 있다. 한편, 르노삼성차는 서울시와 에너지 효율을 증대하기 위한 협력 사업의 일환으로 내연기관보다 에너지 효율이 높은 전기차를 이용한 전기택시, 전기차 카쉐어링 사업 등 전기차 보급 활동에도 앞장서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