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드, 진화된 럭셔리 SUV 2016 올-뉴 링컨 MKX 출시
포드, 진화된 럭셔리 SUV 2016 올-뉴 링컨 MKX 출시
  • 박진솔 기자
  • 승인 2015.11.10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드코리아가 10일, 링컨의 인기 베스트셀링 SUV이자, 엔진, 디자인 그리고 기능들이 모두 업그레이드된 프리미엄 대형 SUV ‘올-뉴 링컨 MKX’를 공식 출시했다.

2015년 상반기 서울모터쇼에서 아시아 최초로 공개된 올-뉴 MKX는 다양한 첨단 기술 및 개인 맞춤형 옵션을 제공함으로써 미국을 비롯한 세계의 다양한 고객층을 만족시키기 위해 개발된 링컨의 프리미엄 대형 SUV다.

올-뉴 MKX에서 단연 돋보이는 점은 링컨 최초로 선보이는 2.7L트윈터보 에코부스트 엔진으로, 340마력의 출력과 53 kg•m 토크에 달하는 강력한 퍼포먼스를 자랑한다.

2.7L 에코부스트 엔진은 더욱 스포티한 최종 구동비, 보다 적극적인 페달감과 독창적인 링컨 토크 커브를 구현한다. 특히 이 엔진은 수동 변속이 가능한 패들 시프트가 포함된 6단 셀렉트 시프트 자동 변속기와 함께 맞물려 높은 운동 성능을 선사한다.

링컨 인테그랄 리어 서스펜션이 장착되고, 차체 구조 및 섀시 부품이 강화되어 최상의 핸들링, 최적의 주행감 및 최고의 정숙성을 겸비한 주행이 가능하다.

올-뉴 MKX에 처음으로 적용된 360도 카메라 시스템은 전, 후방 및 양사이드 미러에 달린 4개 카메라를 통해 다양한 각도의 이미지를 제공해 운전자의 시야확보를 돕는다. 전방 카메라는 프론트 그릴 링컨 엠블럼 뒤쪽에 위치해 작동 시에만 노출된다.

180도 스플릿 뷰 기능을 통해 주행 중 전방 교차로 교통 상황을 확인할 수 있고, 필요 시 360도 뷰를 이용해 최대 2미터 반경의 주변 상황을 확인할 수 있어 더욱 안전한 주행이 가능하다.

보행자 감지 기능이 포함된 충돌 방지 보조 장치는 차량의 전방에 위치한 센서를 통해 전방에서 같은 방향으로 움직이는 차량 및 보행자를 감지한다.

충돌 위험이 감지되면 운전자에게 경고음 및 앞유리에 LED 라이트로 1차 경고하고, 운전자가 대응하지 않을 경우 자동으로 브레이크를 작동시켜 사고 가능성을 최소화한다. 또한 사각지대 정보 시스템은 주차 및 주행 중에도 차량 주변에 있는 장애물을 감지해 알려준다.

 

올-뉴 MKX는 퍼스널 세이프티 시스템, 동반석 탑승자 감지시스템과 특허받은 세이프티 캐노피 시스템, 전복 감지 센서가 장착되어 있어 충돌시 정면과 측면에서 전개되는 7개의 에어백 등을 통해 탑승자를 보호한다.

또한 포드가 개발하고 상용화한 팽창형 안전벨트가 뒷자석에 장착되어 특히 사고 시 부상에 취약한 어린이들의 안전을 확보할 수 있도록 고안됐다. 개선된 액티브 파크 어시스트는 평행 주차, 직각 주차, 파크 아웃 어시스트 기능을 포함하고 있다.

아울러 올-뉴 MKX에는 내/외부 조명을 활용한 웰컴테크놀로지도 적용됐다. 접근 감지 시스템을 통해 인텔리전트 엑세스 키를 소지한 운전자가 차량 주변 약 3 미터 반경에 들어서면 LED익스테리어 램프, 시그니처 헤드램프, 링컨 로고의 웰컴매트와 4개 도어핸들 순으로 조명이 점등되어 어두운 공간 속에서도 운전자가 안전하게 차 내부로 들어서는 것을 도와준다.

올-뉴 MKX의 외관 디자인은 모던하고 현대적인 실루엣과 균형미를 살려 드라마틱하게 설계됐다. 차량 속도에 따라 최적의 광량을 제공함으로써 넓은 시야를 확보하는 최신 어댑티브LED헤드램프가 링컨의 시그니처 디자인인 스플릿윙 그릴부와 수평 방향으로 나란히 배치됐다.

내부 인테리어는 개방적이면서도 안락한 환경을 조성해 정숙하면서 미려한 분위기를 자아내도록 설계됐다. 링컨 고유의 버튼식 기어 변속 장치가 계기판부터 중앙 콘솔까지 이어지는 드라마틱한 서스펜션 브릿지 형태로 설계되어 여유로운 공간감을 조성한다. 전동식 파노라믹 비스타 루프 역시 최고의 개방감을 선사한다.

오픈 포어 도장 공법으로 마감된 자연스럽고 고풍스러운 우드 트림과, 브리지 오브 위어사의 딥소프트 가죽 시트는 최상의 부드러움과 링컨 특유의 우아함과 고급스러운 실내 분위기를 연출한다.

올-뉴 MKX에는 자동차 업계 최초로 하이엔드 오디오 브랜드 레벨의 ‘레벨 울티마 오디오 시스템’이 탑재됐다. 레벨 울티마 오디오 시스템의 19개 스피커는 올-뉴 MKX의 실내 구조에 맞춰 그 위치가 최적화 돼 있다.

퀀텀 로직 서라운드 음향 기술이 적용되어 스테레오, 객석, 무대 위 등 세 가지 버전의 독특한 청취 모드를 갖추고 있으며, 특허받은 하만의 클래리-파이 기술을 이용해 디지털 컴프레싱 진행 과정에서 소실되는 음향을 최소화해 가장 원음에 가까운 소리를 제공한다.

포드코리아 정재희 대표는 “링컨의 브랜드 가치를 한층 높여줄 올-뉴 MKX의 출시에 맞춰, 올-뉴 MKX가 가지고 있는 다채로운 매력과 가치 그리고 링컨의 감성을 공유하기 위해 이번 행사를 기획했다”며 “링컨 자동차를 사랑하는 팬 및 고객들과 의미있는 시간을 함께 하고자 한다’라고 밝혔다. 올-뉴 링컨 MKX의 국내 판매 가격은 VAT 포함 6,300만원(개별소비세 인하 반영)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