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용과시, 재규어 F타입ㆍ레인지로버 스포츠 SVR
위용과시, 재규어 F타입ㆍ레인지로버 스포츠 SVR
  • 김흥식 기자
  • 승인 2015.03.24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규어 랜드로버가 오는 4월 2일 개막하는 서울모터쇼에 신차 4종을 국내 최초로 공개한다. 모터쇼를 통해 선 보일 모델은 각 브랜드 의 새 엔트리 모델인 재규어 XE, 랜드로버 디스커버리 스포츠 등이다. 특히 최상위 모델 제작 전담 스페셜 비히클 오퍼레이션 총괄 사장이 직접 방한해 F-TYPE 프로젝트 7 및 레인지로버 스포츠 SVR 공개할 것으로 알려져 기대를 모으고 있다. 

새 엔트리 모델과 함께 스페셜 비히클 오퍼레이션(SVO)의 최신작 ‘재규어 F-TYPE 프로젝트 7’, ‘레인지로버 스포츠 SVR도 공개된다.

SVO는 재규어 랜드로버의 고성능 차량과 개별 주문, 리미티드 에디션 모델의 개발부터 헤리티지 차량의 복원을 전담하는 부서로 존 에드워드 총괄 사장이 직접 SVO의 역할과 미래, 최신 기대작인 신차를 직접 설명한다.

재규어 랜드로버 코리아의 출품 모델은 미래 제품 전략과 세계 최고 기술력을 응축시켰다. 특히 데뷔 무대를 갖는 재규어 XE와 랜드로버 디스커버리 스포츠는 글로벌 전략 차종으로 개발해 서울모터쇼 이후 순차적으로 국내에 출시한다.

프리미엄 스포츠 세단 재규어 XE는 수입 준중형 세단 시장(C/D 세그먼트)의 판도를 바꿀 기대주다. 재규어 랜드로버가 선도하는 알루미늄 기술이 집약된 알루미늄 인텐시브 모노코크 차체를 채택해 경량화와 강성을 모두 확보했다.

재규어 XE S

또 자체 개발한 고효율 친환경 인제니움 디젤 엔진을 포함한 최신 파워트레인을 기반으로 가장 매혹적인 퍼포먼스를 선사한다. XE는 뛰어난 프로포션, 근육질의 견고한 보닛, 날렵한 옆모습, F-TYPE 쿠페를 연상시키는 후면 디자인으로 재규어의 DNA를 농축한 다이내믹한 스타일링을 완성했다.

랜드로버 디스커버리 스포츠는 랜드로버 고유의 주행 성능과 동급 최고의 여유로운 공간, 실용성까지 극대화한 가장 이상적인 프리미엄 콤팩트 SUV다. 2.2리터 터보 디젤 엔진과 9단 자동 변속기의 조합으로 성능과 효율성을 모두 만족시키는 파워트레인, 혁신적인 차세대 디자인, 최첨단 주행 및 안전 기술을 집약해 ‘가장 다재다능한 자동차’로 개발됐다.

SVO의 핵심 역량을 투입해 개발된 재규어 F-TYPE 프로젝트 7’과 랜드로버 ‘레인지로버 스포츠 SVR’은 각 브랜드 양산 차종 중 가장 빠르고 가장 강력한 성능을 기록한다. F-TYPE 프로젝트 7은 전설적인 레이싱카 D-Type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해 레이싱 헤리티지를 되살린 2인승 로드스터로 전세계 250대 한정 생산한다.

레인지로버 스포츠 SVR은 재규어 랜드로버의 최상위 고성능 모델인 SVR 배지를 단 최초의 모델로 한계 상황에서도 최고의 성능을 발휘하는 프리미엄 스포츠 SUV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