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서비스 왜 좋아졌나 했더니
기아차 서비스 왜 좋아졌나 했더니
  • 김흥식 기자
  • 승인 2011.12.18 15: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아차가 최근 전국 영업점, 서비스센터 등을 대상으로 고객 응대 서비스 향상을 위한 여러 활동을 펼쳐 좋은 평가를 얻고 있다.

기아차는 최근 세계적 호텔 체인인 리츠칼튼의 호텔 서비스 담당자들과 서울 및 수도권 소재 100개 영업점의 고객 응대 서비스를 평가해 이 가운데 반포지점, 마포지점 등43개 영업점을 ‘기아차-리츠칼튼 인증 고객 응대 서비스 우수거점’으로 선정했다.

지난 3월 기아차와 리츠칼튼 호텔 간에 체결한 ‘고객 서비스 분야 업무제휴’의 일환으로 진행된 이번 평가는 서비스 컨설팅, 고객 서비스 교육 컨텐츠, 고객 응대 매뉴얼 등 리츠칼튼 호텔의 명품 서비스 노하우가 각 영업점에 효과적으로 녹아들었는지를 평가하기 위해 시행됐다..

기아차 관계자, 리츠칼튼 호텔 관계자 등이 미스터리 쇼핑 및 고객 설문조사를 통해 전시장 환경 및 근무자 복장, 맞이 인사 및 접대 매너, 차량 상담 및 계약 안내 등 해당 영업점의 고객 서비스 수준을 다각도로 평가했다.

평가를 통해 우수거점에 선점된 지점에는 ‘리츠칼튼 선정 최우수 고객서비스 거점’ 인증패와 인증서가 수영됐다. 영업점을 찾은 고객들이 세계적 호텔 수준의 최고급 고객 응대 서비스를 받는다는 만족감을 느낄 수 있도록 했다.

평가에 참여한 리츠칼튼 호텔 관계자는 “이번 평가에서 보여준 기아차 직원들의 고객 응대 서비스 수준은 매우 훌륭했으며 명품 서비스로 손색이 없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서비스 센터의 고객 응대 서비스도 한층 개선됐다. 전국 직영 서비스센터에서 고객 전문 상담 요원이 차량 정비 전 과정에서 고객이 원하는 모든 서비스를 원-스톱(one-stop)제공하는 ‘어드바이저 제도’를 시행하고 있다.

12월부터는 20개 직영 서비스센터의 서비스 어드바이저들에게 업계 최초로 태블릿 PC를 지급하는 ‘정비 서비스 현장 디지털화’를 도입해 현장 직원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현장 직원들은 태블릿 PC를 통해 차량 입고부터 수리 완료까지 정비 처리 전 과정에 대한 세세한 정보를 고객에게 언제 어디서나 실시간으로 제공하고 있다.

또한 태블릿 PC의 다양한 멀티미디어를 활용해 전문적인 고객 상담이 가능할 뿐만 아니라 정비 소요 시간을 획기적으로 단축해 고객 편의 및 업무 효율성을 크게 향상시켰다.

이와 함께 기아차는 직영 서비스센터의 고객 라운지에도 LCD 디스플레이와 인터랙티브 터치 스크린으로 구성된 ‘기아 디지털 갤러리’를 설치하고 고객이 보다 편리하고 생생하게 제품 및 이벤트 정보 등을 접할 수 있도록 했다.

한편 기아차는 주요 판매, 정비 서비스 거점에 기아차의 브랜드 속성을 반영한 레드 큐브라는 공간 아이덴티티를 적용해 통일감을 주는 한편 각종 서비스를 편안하게 즐길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최근에는 소하리, 화성, 광주 공장에 레드 프레임이라는 콘셉트를 적용한 견학로 및 회사 소개 공간을 마련하는 등 판매, 정비, 생산 공간 모두를 기아차브랜드 체험공간으로 만들었다.

기아차 관계자는 “세계적 호텔 체인과의 제휴, 태블릿 PC보급 등 정비 현장 디지털화, 브랜드 정체성을 반영한 새로운 공간 도입 등에 이어 앞으로도 기아차는 차원 높은 서비스를 통한 고객 만족을 위해 계속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