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한가위 시승단에 시승차량 전달
쌍용차, 한가위 시승단에 시승차량 전달
  • 박진솔 기자
  • 승인 2014.09.05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쌍용차가 안전하고 즐거운 귀성길을 위해 코란도 패밀리와 함께 하는 한가위 시승단에 시승 차량을 전달했다고 5일 밝혔다.

쌍용차는 전국 전시장에서 ‘아이 러브 코란도(I LUV Korando) 2014 한가위 시승단’에 시승차량과 주유권을 전달했으며, 시승단은 오는 10일까지 5박 6일 동안 ‘코란도 투리스모(20대)’와 ‘코란도 C(10대)’를 시승하며 성능 및 상품성을 체험하게 된다.

‘코란도 투리스모’는 동급 유일 전자식 사륜구동 시스템이 적용되어 있어 오프로드는 물론 고속주행 시와 빗길에서도 안전하며, SUV 스타일의 다이내믹한 디자인과 세단 수준의 안락함과 편안한 승차감을 제공한다. 9인승 모델로 6인 이상 승차 시 고속도로 버스전용차로를 이용할 수 있다.

‘코란도 C’는 도로 상황에 따라 구동력을 자동 배분하는 스마트 AWD 시스템이 적용되어 있으며, 주간주행등(DRL) 및 블랙라디에이터 그릴 등 해외시장 전용 사양을 적용한 '어드벤처 60th 에디션'이 제공된다.

쌍용차는 최근 창사 60주년을 맞아 SUV 전 모델에 '어드벤처 60th 에디션'을 선보였다. 60년 기술력의 사륜구동 시스템과 해외시장 전용 윙 엠블럼이 기본 적용됐으며, 모델 별로 다양한 핵심 사양들을 추가로 적용하면서도 상승한 사양 가치 대비 최대 60만원의 가격 혜택을 제공한다.

연말까지 한정판매하는 '어드벤처 60th 에디션'은 정통 SUV의 주행성능과 가치를 지향하며, 특별함을 추구하는 소비자들에게 탁월한 선택지가 되어 줄 것이라고 쌍용차 관계자는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