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요타, 신형 ‘프리우스PHV’ 출시
도요타, 신형 ‘프리우스PHV’ 출시
  • 김아영 기자
  • 승인 2011.11.30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요타는 30일 도쿄 오다이바에 위치한 일본과학미래관에서 ‘신형 프리우스 PHV’의 발표회를 갖고 내년1월부터 본격적인 글로벌 판매에 들어간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신형 프리우스 PHV는 연구개발을 위한 테스트 드라이브 및 공공기관 및 법인 대상 등 특수목적을 지닌 이전 프리우스 PHV에 대해 본격적인 판매 및 보급을 위한 양산형 최초의 모델이다.

신형 프리우스 PHV는 전기를 이용한 차량을 조기에 본격적으로 보급하겠다는 목적으로 압도적인 연비와 친환경성능, 높은 상품성, 손쉬운 사용, 무선 인터넷 네트워크를 활용한 첨단 기능에 초점을 두고 개발됐다고 도요타측은 밝혔다.

특히 고용량, 고출력의 신형 리튬이온 전지를 탑재하여, 충전상태에서 순수 전기자동차로서 주행하는 EV주행거리는 26.4km, EV와 하이브리드 기능을 합친 PHV연비는 61.0km/L를 실현하고, 전력소비율은 8.74km / kWh를 달성했다.

신형 프리우스 PHV 에는 사람과 차량을 네트워크로 연결하는 새로운 ‘PHV 드라이브 서포트’를 전 차량에 표준 설정했다. 이는 스마트폰을 통해 전지의 잔량이나 충전장치의 설치장소 등의 다양한 정보를 제공해 주는 서비스로 3년간 무료로 제공된다.

신형 프리우스 PHV는 EV와 HV의 2가지 특성을 활용해 친환경성능과 주행성능을 동시에 한차원 높게 끌어올렸다.

근거리에서는 EV모드로서 모터로만 주행하고,  중 장거리 에서는 EV모드가 끝나도 자동적으로 HV모드로 전환되어 전지의 잔량에 개의치 않은 주행이 가능하다.

도요타 관계자는 `이번 신형 프리우스 PHV의 출시는 ‘에코-카의 보급이야말로 지구환경에의 공헌’이라는 개발취지에 맞게 외부로부터의 전기이용으로 화석연료의 소비억제나 Co2 배출량 감소 등에 있어 큰 효과가 있을 것`이라며 본격적인 전세계 보급을 통해 ‘HV에 이은 도요타 차세대 친환경 기둥’으로서 자리잡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