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쓰에이 수지가 탄 미니, 저렴하게 나도 타 볼까
미쓰에이 수지가 탄 미니, 저렴하게 나도 타 볼까
  • 박진솔 기자
  • 승인 2014.04.18 10: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니의 3세대 모델 ‘더 뉴 미니’가 출시됐다. 더 뉴 미니는 지난 3월 사전계약을 실시한 후 계약물량 700대를 넘어서며 순항 중이다. 뉴 미니는 쿠퍼와 쿠퍼 S, 쿠퍼 D 등 3가지 라인업으로 구성되어 있고 쿠퍼 D는 하반기에 소개될 예정이다.

그동안 미니는 ‘소형외산차는 국내시장에서 살아남기 어렵다’는 편견을 깨고 매니아층을 형성해 왔다.

특히 여성운전자들 사이에서는 꾸준한 인기를 누리고 있는데, 작년에는 그룹 미쓰에이의 ‘수지’가 미니쿠퍼를 구매해 화제가 됐다.

또한 손예진, 이민정, 윤종신 등이 미니쿠퍼의 오너였으며, 영화 ‘트와일라잇’의 히로인 크리스틴 스튜어트는 미니쿠퍼를 3대나 소유한 미니 ‘매니아’다.  

새롭게 출시된 미니에서 가장 크게 달라진 점은 디자인과 엔진이다. 기존 모델보다 길이는 98mm, 폭은 44mm, 높이는 7mm 더 높아져 전장, 전폭, 전고가 각각 3821mm, 1727mm, 1414mm가 됐다.

차체만큼 적재공간도 늘었다. 트렁크 공간이 기존 모델 대비 약 32% 넓어져 211리터 용량이며, 앞좌석 조정범위가 넓어져 뒷좌석 무릎공간이 19mm 더 확보됐다.

뉴 미니 쿠퍼에 탑재된 1.5리터 3기통 가솔린 엔진은 최고출력 136마력, 최대토크 22.4kgㆍm의 힘을 발휘한다. 제로백은 7.8초, 최고속도는 210㎞/h다.

미니 중 최상급 모델인 뉴 미니 쿠퍼 S는 2.0리터 4기통 터보 가솔린 엔진을 탑재했으며 최고출력 192마력, 최대토크 28.6 kgㆍm, 6.7초의 제로백, 안전최고속도는 233km/h이다.

뉴 미니 쿠퍼의 신차가는 2990만원, 프리미엄 옵션을 추가한 쿠퍼 하이트림은 3720만원이며, 뉴 미니 쿠퍼 S는 4240만원이다.

신차의 인기만큼이나 미니쿠퍼 중고 역시 매물도 많고 인기도 좋다.

신차가 3,910~4,010만원의 미니쿠퍼S 2012년식은 2700만원이며, 신차가 3440~3580만원의 미니쿠퍼는 2010연식을 2090만원에 내 차로 만들 수 있다. 또한 미니쿠퍼D 기본형의 신차가격은 3780~3830만원, 중고차는 2012년식을 3170만원 정도에 구매가 가능하다.

중고 자동차 사이트 카즈 관계자는 “미니의 경우 꾸준한 인기로 인해 수입차임에도 불구하고 잔존가치가 좋은 편이다. 하지만 상태가 신차와 큰 차이가 없는 2012년식도 신차가 대비 천만원 이상 저렴하다. 여유가 된다면 3세대 구매 구매도 좋겠지만, 경제적으로 미니를 구매하려 생각한다면 미니중고구매도 합리적인 선택이 될 수 있다”고 조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